큐브작전-4  차면붕괴 (1)

...얼마 후, S06 구역의 철혈 재머 부근.

우로보로스 찾았다... 404.

UMP9 우와앗?!

우로보로스 이제 그만 포기하지? 그 다리로는... 더는 못 뛸 텐데.

UMP9 네, 네가 우로보로스...?!
어... 어어어... 어떻게 날 찾아낸 거야?!

우로보로스 네년들의 위장 효과는 이미 사라졌다. 지금 레이더에는 그리폰의 식별 신호가 사방에 널려 있지.

UMP9 이... 이럴 수가... 간신히... 간신히 도망쳐 나왔는데...

우로보로스 오해하지 마라. 네가 폭발 속에서 살아남아서, 나도 매우 기쁘다...
... 네년들의 숨통을 직접 끊지 못하는 건 아닐까 걱정했으니!

우로보로스 ...제기랄! 더미 인형이잖아!
404 소대... 대체, 산 거냐 죽은 거냐!
죽어 있든 살아 있든, 네년들을 반드시 찾아내겠다!
이 더러운 시궁창 쥐새끼 같은 년들! 오염지대에서 뒹굴 줄 밖에 모르는 벌레만도 못한 놈들!
내 손으로 네년들을 찢어발기고 말겠다! 네년들의 신경 모듈에 천 가지 끔찍한 처형식을 시뮬레이트해주마!

같은 시각, S06구역 안에서 조금 떨어진 위치.

UMP9 휴우...
저 녀석이 울부짖는 거 말이야, 몇 km나 떨어져 있는데도 무서워 죽겠어.

G11 녀석이 제정신이 아니라 다행이네. 아니면 그런 어설픈 연기는 금방 들키고 말았을 거야.

HK416 비밀 작전이라 했던 것 같은데... 결국 저런 인형과 맞서 싸워야 하는 거야?

G11 거기에 사방에 척살대가 깔렸는걸... 그냥 도망치는 건 무리야.

UMP9 그렇게 의기소침해 있으면 될 일도 안 되겠다, 너희도 나처럼 45 언니만 믿으면 만사 OK야.

UMP45 나만 믿어선 안 되지. 다들 서로를 믿고 의지해야 희망이 보일 거야.

HK416 그딴 자기도 안 믿는 농담은 집어치워, 우릴 마음껏 부려먹어서 같이 탈출하자고.

UMP45 우로보로스가 우리를 죽이지 못해 안달이 났으니, 절대 녀석에게 우리가 살아있다는 걸 들켜선 안 돼.
그러니 먼저 녀석의 지휘부를 찾아낸 다음에야 다음 계획을 짤 수 있어.
이제 작전의 마지막 단계니까, 다들 열심히 해보자.

HK416 지금 그걸 격려라고 한 거야?

UMP45 아니, 협박한 거야.
살고 싶으면 빨리 움직이렴♪

큐브작전-4  차면붕괴 (2)

그리폰의 제대가 철혈의 지휘부를 습격, 우로보로스와 정면으로 교전하기 시작했다.

우로보로스 제길, 이번에도 그리폰의 공격인가!
이번 작전의 지휘자는 404 소대뿐이었을 텐데... 역시, 살아있었나!

?? 네 상대를 똑바로 보렴, 우로보로스.

OTs14 이렇게나 당황하는 추태를 보이다니... 너답지 않네.

우로보로스 OTs-14...! 아직도 살아있었던 거냐?!

OTs14 세상일이란 게 다 그런 거야. 모든 게 네 뜻대로 흘러가지는 않지.

우로보로스 ......
그래... 지휘부에 앉아서 네년들의 죽는 꼴을 감상하고 싶었지만, 확실히 그럴 수가 없겠네...

OTs14 네 사명은 아까 그 폭발로 끝났을 텐데, 왜 아직도 이러는 거지? 자폭이라도 할 셈이야?

우로보로스 인형의 자아와 존엄이란 것을 너희 같은 노예들은 이해하지 못하겠지...

우로보로스 난, 너희를... 그리폰의 모든 인형을 없애 버릴 수 있다!
AR팀, 404 소대, 그리고 너처럼 잘난 척 위에서 내려다보는 녀석들까지, 전부 다!
엘더 브레인에게, 나 자신을 증명할 테다! 이 내가, 그깟 재머보다 백 배, 천 배는 더 가치가 있다는 걸 증명해 보이겠다!

UMP9 SPP-1과 흩어졌다는 게 OTs-14였구나. 이거 헬리안한테 크게 신세 졌는걸!

HK416 드디어 승산이 보이는군. 45, 작전 계획은?

UMP45 그녀가 우로보로스의 주의를 끄는 동안, 우리도 따로 움직여야지.
9, 너는 계속해서 네 더미를 미끼로 써서, 철혈의 포위 작전을 지연시켜.

UMP9 맡겨줘! 더미 신호를 전부 켜놓을게!

UMP45 416, 너는 G11을 데리고 좌표 R13 고지로 가서, 언제든지 우리의 후퇴를 엄호할 수 있도록 해.

G11 알았어... 416, 나 잘 테니까 가는 길에 깨우지 마...

HK416 안심해, 깨워도 안 일어나게 기절시킨 다음 끌고 갈 테니까.

UMP45 416은 G11을 배치하고 나면 OTs-14의 제대를 지원하러 가. 작전이 끝나면, 걔들도 우리와 함께 퇴각할 수 있도록 하자.
난 우로보로스의 지휘부를 완전히 때려 부술 때까지 계속 제대를 동원해 녀석의 기력을 소모시킬게.
모두, 통신은 항상 열어놓고, 움직여.

큐브작전-4  차면붕괴 (3)

S06 구역의 철혈 지휘부.

에이전트 ...S06 구역의 주병력이 괴멸했고, 지휘부가 함락되어 가는구나.
404와 그리폰에게 완전히 패배했다는 뜻이니라.
이런 처참한 결과이건만, 놀랍지는 않구나...

에이전트 우로보로스. 네 처음이자 마지막 실전에서, 넌 완벽하게 실패했느니라.

우로보로스 ... 재머를 지켜내지 못해, 죄송합니다.

에이전트 그건 상관없다.
사실... 재머는 이미 회수했노라.

우로보로스 네...?!
재머는 분명... 그 폭발로 파괴되었을 텐데!?

에이전트 네가 멋대로 날뛸 때, 뒤에서는 네 마인드맵이 상상도 못 할 많은 일이 진행됐다.
하지만 이건 알아두거라. 우리는 그리폰과는 달리 기회가 그리 많지 않느니라.

우로보로스 지금... 나를 버리겠다, 그 말이지...?

에이전트 나는, 그저... 너를 잘 이해하는 것뿐이니라.
마지막으로, 남길 말이라도 있느냐?

우로보로스 ......

우로보로스 저주할 테다...
저주할 테다! 철혈, 그리폰, 404 소대 전부 다!
만들어지고 나서 지금까지, 날 이렇게 망신시킨 녀석은 없었어!
G11! HK416! UMP9! UMP45! 그림자 속에 숨을 줄만 아는 광대년들!
나는 이렇게 무너지지 않아! 여기서 살아남아서, 반드시 네년들에게 복수하고 말겠다!

?? 미안하지만, 그럴 기회는 없을 거야.

UMP45 안녕. 내가 404 소대의 UMP45야.

우로보로스 ......
소문으로만 듣던 네가, 실제로는 이렇게 생겼군...
수많은 극비 임무를 완수한 인형은 분명, 피도 눈물도 없는 괴물일 거라 생각했는데 말이지.

UMP45 스스로 괴물이 되고 싶어 하는 사람은 없어.
나도, 그렇게 쿨하진 않았기에 이렇게 살아있을 수 있는 거지.

우로보로스 알 수가 없다... 어떻게 그 폭발에서 멀쩡하게 살아남은 거지?!

UMP45 그냥, 조금 이용한 것뿐이야...
...인형의 감정을.

엑스큐셔너 인형을 기다리는 건, 천국도 지옥도 아니야.
404 소대, 너희는 이대로 나와 함께...
이 세상에서 영원히 사라지는 거야...

UMP45 잠깐! 우리 얘기 좀 해보자!
지금 우리 손에 헌터가 있다면 어떡할래?

엑스큐셔너 ...뭐?

UMP45 우로보로스가 헌터의 의식을 끊어버렸지만, 죽지는 않았어. 아직 우리 손에 멀쩡하게 있지.

엑스큐셔너 그게... 나와 무슨 상관이라는 거지?

UMP45 인정하는 게 어때? 걔를 구하고 싶잖아.
게다가, 지금의 네 권한이라면 할 수 있는 일이고 말이야.

엑스큐셔너 나더러... 내 임무를 저버리라는 거냐?

UMP45 적어도 선택을 할 수는 있지.

엑스큐셔너 ......
정말 우리를 잘 아는 것 같군.

UMP45 ♪ 그럼... 교섭 성립이라는 거지?

엑스큐셔너 헌터를 내놓고, 2분 안에 꺼져라. 내가 재머를 회수하는 걸 방해하지 말고.

우로보로스 그게 무슨... 어이없는 일이냐!
왜 엑스큐셔너가 그딴 고철을 위해 날 배신한 거야?!

UMP45 배신이 아니야. 더 상위의 지시를 따른 거지.

UMP45 철혈의 인형은 날 때부터 감정 없는 살인 기계가 아니었어.
특히 엑스큐셔너나 헌터와 같은 선봉대장에게 서로를 돕고 의지할 수 있다는 건 전장에서 더 오래 생존할 수 있음을 뜻하지.
그래서 동료를 위해 보다 하위의 명령은 포기할 수 있는, 우선순위가 꽤 높은 권한이 있다는 거지.

우로보로스 어떻게 그렇게 많이 아는 거지...?
철혈의 내부 권한 등급의 우선순위까지 나보다 더 잘 알다니...

UMP45 알고 있던 건 아니야. 그냥 한 번 걸어 본 거지.
어쩌면... 네가 멋대로 굴지 못하게 에이전트가 숨겨둔 비장의 카드였을지도 모르겠네.

UMP45 허무하니? 너나 우리나 자신의 임무를 포기했는데, 결과는 정반대라니.

우로보로스 난 항상 자신의 가치를 증명하고 싶었지만... 결국, 너희에게 이용당한 거였나.
너희는... 틀림없는 내 오점이야, 404...

UMP45 그거 미안한걸.
우리는, 모든 이들의 오점이야.

UMP45 안타깝게도, 우리를 지우려 한 이들은 결국 우리에게 기대거나...
... 우리에게 지워졌지.

......

UMP9 여보세요~ 45 언니, 끝냈어?

UMP45 응, 다 끝났어. 다른 애들은?

HK416 OTs-14는 먼저 지휘부로 돌아갔어. 난 지금 가서 G11을 데려올게.

G11 416, 너무 늦어... 날 까먹은 줄 알았잖아...

HK416 알려줘서 고맙네. 그냥 깜빡해야겠다.
너 혼자서 한밤중까지 숨어있다가 돌아와.

G11 으윽... 데리러 와줘... 여기 너무 추워...

HK416 드디어 임무가 끝났구나. 재머를 확보하지 못한 건 좀 아쉽지만.

G11 416, 듣고 있어? 데리러 와달라니까...

UMP45 작전 중 얻은 정보와 우로보로스의 시신까지 합하면, 헬리안이랑 딜을 하기엔 충분할 거야.

UMP9 그럼 됐네. 그럼 지휘관이 없는 틈을 타서, 빨리 사라지자~

UMP45 응. 다들 정말 잘해줬어. 돌아가자.

......

G11 저기... 얘들아? 아직 있는 거지?
나만 두고 가지 말아줘... 나 집에 갈래...

......

그리폰이 큐브 작전 종료를 알린 지 10분 후.
S06 구역 철혈 지휘부.

드리머 여보세요~ 누구 있니?
따르르릉!
아... 벌써 다 끝났나 보네...
에이전트, 다들 가 버렸어. 제대로 본 거 맞니?

에이전트 404 소대가 재머에 접촉한 것을 영상으로 똑똑히 확인했느니라.
그 【프로그램】은, 확실히 "그년"에게 심어졌다.
【우산】 계획... 드디어 진행할 수 있겠구나.

드리머 이 거창한 작전의 진정한 목적이 【프로그램】 이식이었을 줄이야.
이렇게까지 공들여서 숨겨놨으니, 그 누구도 절대 눈치채지 못했겠지...
너에겐 나도 한 수 접는구나, 에이전트.

에이전트 너는 네 할 일이나 하거라. 우로보로스처럼 되기 싫다면 말이다.

드리머 우후훗... 하지만, 우로보로스도 참 아까운걸.
꽤 눈여겨보고 있었는데, 이렇게나 사고를 많이 칠 줄은 몰랐어.

에이전트 능력 없는 자는, 결국 자신의 무지에 의해 무너지리니.
이것조차 반성 못 하는 놈의 실패를 책임져줄 필요는 없느니라.
이번 밤은 곧 끝나니, 그놈의 모든 것은 어둠 속에 묻어버리자꾸나.